thehandsome.com

THE 매거진

HANDSOME PEOPLE 타이틀 이미지

2019.10.08

Now and For ever

The Style Agenda : SJSJ FW Outerwear

상황과 기분에 맞는 아우터를 적재적소에 매치하는 것.
깊어가는 가을 분위기를 제대로 느끼는 동시에 겨울을 준비하는 올바른 방법이다.

With Our City Girls

호불호는 확실하지만, 스타일에 제한을 두지 않는
자유로운 패션 방랑자. 기본적인 아이템을 멋스럽게 입어야 진정한
패셔니스타라고 생각한다.

김지수 / THEHANDSOME.COM jisoo_ade
1

The Darling Black

어떤 룩에 쓱 걸쳐도 시크한 멋이 있는 블랙 오버사이즈 재킷은 가장 애정하는 아우터다. 캐주얼한 차림도 근사하게 마무리해주니 적당히 격식을 갖춰야 하는 출근 룩에도 완벽하다. 딱딱한 셔츠보단 빈티지한 아가일 패턴 니트로 가을 분위기를 더했다. 이렇게 플리츠를 더한 슬릿 스커트를 매치하는 건 세련된 가을 여자로 변신할 나만의 방법!

2

New Romance!

데이트 룩이 꼭 사랑스러울 필요는 없다. 이번 겨울엔 가벼우면서도 우아한 핸드메이드 코트면 충분하다. 민트 컬러로 상큼함은 잊지 않는 게 포인트! 독특한 디테일이나 컬러를 더하는 것보다 비슷한 톤의 레더 팬츠로 시크하게 마무리한다. 실크 스카프를 둘러 각각 다른 소재가 부딪히면서 만들어내는 미묘한 변화도 즐겨보길.

3

Like a Cool Air

한겨울 입는 옷차림에도 사랑스러운 느낌이면 좋겠다. 얼굴을 화사하게 밝혀주는 화이트 패딩은 그 자체로 포인트가 되기 때문에 생각보다 자주 입게 될 것 같다. 터틀넥을 레이어드한 독특한 디자인의 핑크 니트를 매치해 아우터의 깨끗한 느낌을 살렸다. 상의 컬러와 대비되는 파란 스커트를 선택해 룩 안에서 상큼한 즐거움을 느껴보는 건 어떨까.

4

Calm beauty

담담한 멋을 주는 블랙 코트는 어떠한 아이템을 매치해도 실패할 확률이 거의 없다. 블랙 코트 안에는 산뜻하고 가벼운 옷을 입어 묵직함과의 밸런스를 맞춘다. 블랙 시폰 드레스를 선택해 코트와 통일감을 주었고, 슬쩍 보이도록 노란색 가디건을 레이어드했다. 작은 디테일을 주는 것은 언제나 즐거운 스타일링의 묘미.

맨 위로